로그인 회원가입
광고
배너
정치경제사회종합전남지역소식농업농촌협동조합교육문화종합기동·기획취재오피니언특별기획
전체기사보기
편집  2019.08.23 [04:05]
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용호 도의원, 전남 수산가공산업·수출 확대로 활로 모색
수산가공유통을 통해 국내 선점 등 경쟁력 확보 절실
 
김현중 기자 기사입력  2019/06/03 [17:06]

 

전남은 미래 4차 산업의 기술과 해양인프라 구축을 통해 수산업의 생산성과 부가가치를 높여 지역 경제 활성화를 주도해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우리나의 대표적인 해양수산도인 전남은 22개 시·군중 여수시 등 16개 시·군이 바다를 접하고 있고, 섬은 2,165개로 전국의 65%, 해안선은 6,743km로 전국의 45%를 차지한다.

어가는 18871가구에 44051명으로 전국 121734명의 36.2%를 점유하고 있다.

양식어장은 전국의 75%, 내수면은 전국의 27%에 이른다[해면:546412720ha(해조류 9636 패류 28732 어류 등 804) / 내수면:537199(뱀장어 115, 미꾸라지 12, 메기 4, 자라 등 68)]

하지만 전국 수산물 생산량 1위이나, 수출은 4위를 기록하고 있고, 대부분의 수산물이 원물 상태로 유통되고 있는 실정이어서 부가가치를 높일 수 있는 대책이 시급한 실정이다.

김용호 도의원은 30전남은 고품질 수산물을 활용한 고부가가치 수산가공·유통 비중을 늘려 국내 시장 선점 등 경쟁력을 확보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이어 지난 1월에 기재부의 예비타당성 면제 사업에 선정된 전남권 수산식품 수출단지가 차질 없이 조성돼 어민소득 증대에 기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전남도는 연간 국내 수산물의 58%(184만톤)를 생산하는 제1의 산지이지만, 이는 수산업 발전에 한계가 있어 수출시장을 확대해야 한다고부가가치의 수산가공산업을 육성하고 수출가공 클러스터 조성을 위해 전남도의회 차원에서 지속적인 노력을 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6/03 [17:06]  최종편집: ⓒ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특별한 나들이 “꿈과 희망을 키우는 프로야구 관람행사”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성옥문화재단 판소리 특기생 ‘이승훈’ 대상 영예 / 강성현 기자
목포홍일고 최강 군 경찰대학 수석 입학 / 편집국
나주시 보건소 빛가람건강생활지원센터 / 편집국
목포장난감 할인마트 인기완구‘대할인’ / 편집국
평화경제의 중심도시 목포에서 민통선 지역까지 직통 통일희망열차 5월4일 출발 / 김성욱
'에메랄드 퀸' 목포에 지역최초 42층 초고층 아파트 들어선다 / 편집국
〈화제의 인물〉임자농협 변재남 조합장 .... 희망이 있는 임자농협 만들겠다! / 김훈 기자
목포농협본점, 하나로마트 확장이전 개점 / 편집국
목포농협, 2019년 영농회 총회 개최 / 김성욱 기자
천사대교와 사회적비용 / 편집국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편집규약윤리강령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전남 무안군 삼향읍 오룡3길 14 한국스카우트 전남연맹빌딩 2층ㅣ 대표전화 : 061-279-2840 ㅣ 팩스 : 061-279-2841 ㅣ 기사제보 coop@jn-joongang.co.kr ㅣ 등록번호 전남-다-00338 ㅣ 한국ABC협회 회원사 ㅣ 회장.편집인 김성두 / 이사장.발행인 김순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