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광고
로고
배너
정치경제사회종합전남지역소식농업농촌협동조합교육문화종합기동·기획취재오피니언특별기획
전체기사보기
편집  2021.01.25 [14:01]
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윤재갑 국회의원, 국유림 확대·집단화 활성화를 위한 법·체계 정비
국유림 확대권역에 관한 법적 근거와 권역 설정의 기준 절차 마련
 
김정섭 기사입력  2020/12/28 [14:51]

 

▲     © 편집국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 윤재갑 국회의원은 23일 국유림 확대권역에 관한 법적 근거를 마련하고 국유림 확대권역 설정의 기준과 절차 등을 정하는 국유림의 경영 및 관리에 관한 법률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

 

국유림 확대는 산불과 병해충 예방 측면에서도 매우 중요하다. 작년부터 발생한 대형 산불 6건 모두 사유림에서 발화되어 국유림까지 피해를 끼쳤다.

 

또 소나무 재선충도 국유림과 비교해 사유림에서 10배 가까운 피해 고사목이 발생하는 등 사유림에서 적절한 방재가 이루어지지 않아 전체 산림을 위협하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산림청은 제2차 국유림확대계획(2018년 수립)에 따라 2028년까지 국유림 비율 목표를 28.3%로 제시하고 매년 국유림을 취득하고 있다.

 

그러나 국유림 확대 계획상에 따르면 매년 15000ha를 늘려야 하지만 연간 취득 면적은 평균 9000ha에 불과한 수준이다.이렇게 된 원인은 국유림 매수 예산이 2016670억 원에서 2020539억 원으로 매년 줄어들고 있기 때문이다.

 

예산이 부족한 상황에서 국유림 확대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서는 교환제도를 적극 활용할 필요가 있지만 교환 시 종류, 주체, 면적 제한 등의 각종 제약으로국유림 확대 집단화에 어려움이 있다.

 

이에 윤재갑 의원은 국유림 확대권역에 관한 법적근거를 마련하고국유림 확대권역 지정과 변경의 기준을 구체적으로 정해 국유림 확대와 집단화를 활성화하도록 하는 개정안을 마련했다.

 

윤재갑 국회의원은 국유림의 비율을 선진국 수준인 30%로 설정하기 위해서는 제도적 제약 요인들을 적극적으로 해소해 나가야 한다국유림 확대·집단화를 위해 이번 개정안이 통과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12/28 [14:51]  최종편집: ⓒ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특별한 나들이 “꿈과 희망을 키우는 프로야구 관람행사”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특별기고) 해상운송을 하지 못하면 대한민국이 멈춘다! / 편집국
차기 대선주자 요동치는 호남민심 / 김성욱
남악 도심 속의 요양병원 ‘시그니티 요양병원’ / 김성욱 기자
【알기쉬운 법률상식】“상계의 개념” / 편집국
전남교육청, ‘2021학교민주시민교육 기본계획’ 수립 / 이종
【알기 쉬운 법률상식】물권적 청구권 / 편집국
목포홍일고 최강 군 경찰대학 수석 입학 / 편집국
특별한 나들이 “꿈과 희망을 키우는 프로야구 관람행사” / 강성현 기자
김산 무안군수, 무안공항 주변 항공특화단지 조성으로 일자리 창출 기대 / 김성욱
김영록 지사, 기업 일하기 좋은 여건 조성할 터 / 김현중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편집규약윤리강령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로고 전남 무안군 삼향읍 오룡3길 14 한국스카우트 전남연맹빌딩 2층ㅣ 대표전화 : 061-279-2840 ㅣ 팩스 : 061-279-2841 ㅣ 기사제보 coop@jn-joongang.co.kr ㅣ 등록번호 전남-다-00338 ㅣ 한국ABC협회 회원사 ㅣ 회장.편집인 김성두 / 이사장.발행인 김순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