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광고
로고
배너
정치경제사회종합전남지역소식농업농촌협동조합교육문화종합기동·기획취재오피니언특별기획
전체기사보기
편집  2021.01.27 [15:34]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남도, 장흥 해역 ‘관리수면’ 지정…새조개 분쟁 해소
회진면 신상해역 ‘바다 로또’ 새조개 채취 승인
 
김현중 기사입력  2021/01/11 [11:13]

 

장흥 회진면의 신상해역이 수산자원관리수면으로 지정돼 바다의 로또로 불리는 새조개 분쟁이 해소될 전망이다.

 

전라남도는 장흥 회진면 신상해역 119ha8일부터 531일까지 잠수기와 양식장 형망을 이용해 새조개 552t을 채취할 수 있도록 수산자원관리수면으로 지정했다고 밝혔다.

 

전라남도는 장흥군에서 신청한 새조개 수산자원관리수면에 대해 전문기관(전남대학교 산학협력단)의 서식실태 보고서 및 업종간 분쟁, 관계법령 등을 검토해 지정했다.

 

장흥군은 지난해 11월 중순부터 수산자원관리수면 지정 신청을 추진해왔다. 하지만 자연산 새조개 채취를 둘러싸고 공유수면에서 조업이 가능한 잠수기수협 조합원과 장흥지역 어촌계의 갈등으로 어업분쟁이 해소되지 않아 관련 신청서가 반려되면서 수산자원관리수면 지정이 무산될 위기에 처했다.

 

이에 따라 전라남도는 잠수기수협과 수차례 협의를 통해 새조개 자원의 효율적인 관리이용, 어업인 간 분쟁해소 및 상생 방안 등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잠수기 어업인과 장흥군 어업인의 합의를 이끌어냈다.

 

새조개는 인공양식이 어려워 생산량과 생산지역 예측이 불가능해 가격 또한 비싼 편이다. 이로 인해 자원이 서식하는 지역마다 업종간 분쟁과 갈등이 발생하고 있어 새조개 인공종자 생산 및 제도개선이 절실한 실정이다.

 

이를 위해 전라남도는 새조개 자원의 효율적인 관리와 이용을 위해 지속적으로 제도를 개선하고 어업인 분쟁해소 방안 및 사례를 발굴해 홍보할 방침이다.

 

최정기 전라남도 수산자원과장은 지난해부터 전라남도가 핵심 추진중인 어로어장유통 등 3대 어장질서를 조기 정착시키고, 풍요로운 어장 조성과 어업인 소득 증대를 위해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1/11 [11:13]  최종편집: ⓒ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특별한 나들이 “꿈과 희망을 키우는 프로야구 관람행사”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특별기고) 해상운송을 하지 못하면 대한민국이 멈춘다! / 편집국
차기 대선주자 요동치는 호남민심 / 김성욱
신재생에너지 개발이익 공유 신안군, 섬주민들 1인당 최대 240만원 연금 혜택 / 김성욱
남악 도심 속의 요양병원 ‘시그니티 요양병원’ / 김성욱 기자
【알기 쉬운 법률상식】물권적 청구권 / 편집국
무안국제공항 ‘고속철 정차역’ 설치 착수 / 김현중
【알기쉬운 법률상식】“상계의 개념” / 편집국
윤재갑 국회의원, 겨울 배추 근본적인 피해 대책 마련 촉구 / 김정섭
전남도의회, 대입전형 대응력 강화 온라인 공개토론회 개최 / 김성욱
전남도, 천일염산업 ‘기반구축’ 지원 강화 / 김현중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편집규약윤리강령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로고 전남 무안군 삼향읍 오룡3길 14 한국스카우트 전남연맹빌딩 2층ㅣ 대표전화 : 061-279-2840 ㅣ 팩스 : 061-279-2841 ㅣ 기사제보 coop@jn-joongang.co.kr ㅣ 등록번호 전남-다-00338 ㅣ 한국ABC협회 회원사 ㅣ 회장.편집인 김성두 / 이사장.발행인 김순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