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광고
로고
배너
정치경제사회종합전남지역소식농업농촌협동조합교육문화종합기동·기획취재오피니언특별기획
전체기사보기
편집  2021.01.11 [13:25]
사회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남소방, 지난해 소방출동 ‘도민 생명보호’ 한몫
2020년 소방통계…화재․사상자 감소, 인명구조 증가
 
김현중 기사입력  2021/01/11 [11:33]

 

▲     © 편집국


전남소방본부가 지난 한해 소방활동 통계를 분석한 결과 총 576458건의 신고를 접수해 286873건에 대한 현장 활동을 벌인 것으로 조사됐다.

 

각 분야별 현장 활동은 화재 2472건을 비롯 구조 35877, 구급 75258, 오인신고미이송 등 기타 173266건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신고된 총 9215건의 화재신고 중 실제 화재는 2472건으로, 사망 22, 부상 98명 등 인명피해와 함께 291억여 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2019년과 비교해 화재 173(6.5%), 사상자 4(사망 1, 부상 3)이 감소했다. 재산피해는 266천만 원이 증가했으며 공장 및 창고시설 등 산업시설의 피해가 주요인으로 확인됐다.

 

화재원인의 경우 부주의에 따른 화재가 1376(55.7%)으로 가장 많았으며, 전기적 요인 536(21.7%), 기계적 요인 241(9.7%), 원인 불명 화재 180(7.2%), 기타 139(5.7%) 순이다.

 

아울러 지난해 35877건의 구조출동에 나서 4275명의 인명을 구조했다. 총 건수 중 자연재해 등 생활안전구조 출동이 19401, 교통승강기 사고 등 일반구조 출동은 16476건을 기록했다.

 

2019년 대비 출동은 261, 인명구조는 27명이 증가한 결과로, 주된 요인은 여름철 집중호우와 태풍에 따른 것으로 확인됐다.

 

또 전남소방은 지난해 총 75258건의 구급현장에서 77148명의 환자를 응급처치 후 이송했으며, 구급 상황관리센터를 통해서도 응급처치의료지도 등 소방안전서비스 37547건을 위급한 도민에게 제공했다.

 

2019년과 비교해 구급출동은 2838, 이송환자는 6359명이 줄어 코로나19에 따른 시민들의 대외활동 자제가 소방활동 감소로 이어진 것으로 분석됐다.

 

마재윤 전남소방본부장은 소방활동 통계 자료를 토대로 부주의 등에 대한 화재예방 홍보 활동을 강화하는 한편 효율적인 소방대책을 세워 도민들이 안전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1/11 [11:33]  최종편집: ⓒ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특별한 나들이 “꿈과 희망을 키우는 프로야구 관람행사”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알기쉬운 법률상식】“상계의 개념” / 편집국
남악 도심 속의 요양병원 ‘시그니티 요양병원’ / 김성욱 기자
'에메랄드 퀸' 목포에 지역최초 42층 초고층 아파트 들어선다 / 편집국
목포수협 임기 보장된 상임이사 강제 사퇴요구 파문확산 / 김성욱 기자
강진 토하젖 설 선물로 인기 / 김정섭 기자
[사설(제16호)]“선공후사(先公後私)와 선당후사(先黨後私)” / 편집국
현대삼호중공업, 임금협상 타결 / 편집국
목포시장 여론조사 단독보도 / 김성욱 기자
【기획특집】정통완구의 자존심! 목포 장난감할인마트 / 편집국
목포홍일고 최강 군 경찰대학 수석 입학 / 편집국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편집규약윤리강령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로고 전남 무안군 삼향읍 오룡3길 14 한국스카우트 전남연맹빌딩 2층ㅣ 대표전화 : 061-279-2840 ㅣ 팩스 : 061-279-2841 ㅣ 기사제보 coop@jn-joongang.co.kr ㅣ 등록번호 전남-다-00338 ㅣ 한국ABC협회 회원사 ㅣ 회장.편집인 김성두 / 이사장.발행인 김순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