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광고
로고
배너
정치경제사회종합전남지역소식농업농촌협동조합교육문화종합기동·기획취재오피니언특별기획
전체기사보기
편집  2021.02.23 [08:36]
정치 > 정치일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차기 대선주자 요동치는 호남민심
민주당 텃밭 호남 이낙연 29.7%, 이재명 25.3%
 
김성욱 기사입력  2021/01/18 [13:50]

 

여야후보 이재명 25.5%윤석열 23.8% 양강구도

범여권 이재명 28.2%, 이낙연 15.3%, 정세균 4.2%

범야권 윤석열 22.3%, 안철수 10.0%, 홍준표 7.7%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윤석열 검찰총장이 대권 경쟁 구도에서 양강을 형성했다는 여론조사가 13일 나왔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4.1%10%포인트 이상 차이로 밀렸다.

 

여론조사기관 한길리서치가 쿠키뉴스의 의뢰로 지난 911일 전국 만 18세 이상 1004명을 대상으로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를 조사한 결과 이 지사는 25.5%, 윤 총장은 23.8%를 얻었다. 두 사람은 오차범위(95% 신뢰수준에 ±3.1%포인트) 내에서 각축을 벌였다. 이 대표는 14.1%로 조사돼 3위다.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7.4%, 홍준표 무소속 의원이 5.9%, 정세균 국무총리는 3.4%로 뒤를 이었다.

 

 

▲     © 편집국

 

 

지역별로는 이 지사는 인천·경기에서 35.7%의 지지를 받았으며 20.1%의 윤 총장, 12.9%의 이 대표를 앞섰다. 윤 총장은 서울에서 24.3%로 이 지사(20.0%), 이 대표(15.6%)를 제쳤고, 부산·울산·경남, 대구·경북에서도 각각 30.4%, 30.7%를 얻었다.

 

이 대표는 민주당 텃밭인 호남권에서 29.7%의 지지를 받았다. 하지만 이 지사가 25.3%를 얻으며 오차범위 내로 따라잡혔다. 차기 대선주자를 두고 호남민심이 요동치고 있다.

 

호남에서의 차기대선주자의 지지도 추세를 2011, 12, 올해 1월까지 한길리서치/쿠키뉴스 정기 여론조사결과의 시계열 분석을 통해 살펴보면,

 

이낙연 대표는 201156.1% 1233.4% 21129.7%로 하락했고, 이재명 도지사는 201116.6% 1225.2% 25.3%로 꾸준한 상승세를 유지했다. 윤석열 총장은 20117.3% 129.1% ‘2117.6%를 유지했다.

 

여권 내 대선구도가 선두 이재명 지사에 이낙연 대표가 추격하는 ‘11으로 변모했다. 이는 새해 들어 이 대표가 이명박, 박근혜 전직 대통령 사면론을 제기하면서 민주당 텃밭인 호남에서 여권 핵심 지지층이 이 대표 지지에서 이탈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     © 편집국

 

 

한편, 전국민 조사에서 민주당 지지층에서도 이 지사는 45.3%의 지지로 32.0%의 이 대표를 오차범위 밖에서 앞섰다. 국민의힘 지지층은 50.7%가 윤 총장을 지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정의당 지지층은 24.8%가 이 지사를, 24.5%가 윤 총장을 선호했다.

 

이 지사는 범여권 주자간 경쟁에서도 28.2%15.3%의 이 대표를 앞섰다. 정 총리는 4.2%, 심상정 정의당 의원이 2.9%로 뒤를 이었다.

 

범야권에서는 윤 총장이 22.3%, 안 대표가 10.6%, 홍 의원이 7.7%를 얻었다.

 

자세한 내용은 한길리서치 홈페이지 또는 중앙선거여론조사 심의위원회를 참고하면 된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1/18 [13:50]  최종편집: ⓒ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특별한 나들이 “꿈과 희망을 키우는 프로야구 관람행사”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민선7기 김종식 시장 "목포시정 만족도 매우 높다" / 편집국
바다뜨레 조홍석대표, 사회복지시설에 ‘순살 달고기 8,050팩’ 지원 / 김성욱
임자도 ‘해상풍력발전단지설치’ 움직임에 지역주민 반대서명 확산 / 김성욱 기자
(특별기고) 해상운송을 하지 못하면 대한민국이 멈춘다! / 편집국
【알기쉬운 법률상식】“상계의 개념” / 편집국
전남도, 굴 패각 어장환경 개선…부산물 자원화 기대 / 김현중
무안군 일로읍 건설폐기물처리장 설치 반대 대규모 집회 / 김성욱 기자
하루 400톤··· 목포 쓰레기 대란 발등의 불(본문1) / 김성욱
하루 400톤··· 목포 쓰레기 대란 발등의 불 / 김성욱
하루 400톤··· 목포 쓰레기 대란 발등의 불 / 김성욱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편집규약윤리강령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로고 전남 무안군 삼향읍 오룡3길 14 한국스카우트 전남연맹빌딩 2층ㅣ 대표전화 : 061-279-2840 ㅣ 팩스 : 061-279-2841 ㅣ 기사제보 coop@jn-joongang.co.kr ㅣ 등록번호 전남-다-00338 ㅣ 한국ABC협회 회원사 ㅣ 회장.편집인 김성두 / 이사장.발행인 김순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