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광고
배너
정치경제사회종합전남지역소식농업농촌협동조합교육문화종합기동·기획취재오피니언특별기획
전체기사보기
편집  2019.09.21 [14:05]
전남지역소식 > 목포시, 나주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목포해상케이블카 주차장 설치비용 두고 공방
“엄청난 이익이 나는데 목포시가 왜” vs "기본적인 기반시설“
 
편집국 기사입력  2015/09/21 [09:19]

목포시 해상케이블카사업의 주차장 설치비용 문제가 목포시의회 시정 질문과 답변 이틀째인 지난 16일 핵심이슈로 부각돼 뜨거운 공방이 벌어졌다.
 
목포시의회 여인두의원(연산․원산동)은 비용편익(B/C)분석에서 사업성이 1.48이라면 어마어마한 이권이 있는 사업이다. 이런 사업에 200억원에 가까운 주차장을 “목포시가 왜 만들어줘야 하는가”라고 의문을 제기했다.
 
이에 대해 박홍률 목포시장은 “주차장은 기반시설이다. 사업의 기본적인 기반시설을 해 주지 않으면 어떤 민간 기업이 들어오겠는가”라는 입장을 밝혔다.
 
유달산과 고하도를 연결하는 해상케이블카 설치를 의욕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목포시는 시비를 투입해 양쪽에 주차장 부지를 마련해 줄 계획이다. 주차장 부지 매입가격은 197억원으로 전체 예정 사업비 504억원 중 39%를 차지한다.
 
하지만 목포시의회 여인두 의원(연산․원산동)은 “해상케이블카가 운영되고 있는 여수시는 민간 사업자가 40억원을 들여 250면의 주차장을 10월 완공할 예정”이라며 “여수시의 해상케이블카를 벤치마킹한 목포시가 왜 주차장을 벤치마킹 하지 않느냐”고 꼬집었다.
 
여 의원은 “비용편익(B/C)분석이 1.48이라면 해상케이블카에 참여할 민간사업자에게 엄청난 이익을 줄 수 있다는 결과”라며 “재정자립도가 2010년 30%에서 2014년 20%로 5년만에 10%가 떨어진 목포시가 주차장을 지어준다는 것은 특혜시비가 될 수도 있다”고 강조했다.
 
목포시의 해상케이블카 설치에 대한 비용편익(B/C)은 중간보고에서 1.12에서 최종 용역보고서에는 투입예산이 줄어들면서 상대적으로 1.48로 상승했다. 당초 사업비는 592억원에서 최종용역보고서는 504억원으로 줄었다.

목포시는 주차장 설치에 대해서도 해상케이블카 사업을 위한 최소한의 기반시설이라는 입장이다. 박홍률 목포시장은 “주차장 부지를 정리해줘야 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다”면서 “부지에 알박기라도 하면 시는 관계법령에 따라 수용령 등을 발동할 수 있지만 민간사업자는 사실상 사업추진이 불가능하다”고 강조했다.
 
박시장은 “주차장이 마련되면 주차료를 받을 것”이라며 “시는 주차장 부지만 마련해 줄 뿐 양쪽에 100억원에 달하는 공사비용은 민간기업에서 부담한다. 시민들의 부담이 없도록 계획하고 있다고”고 말했다.
 
한편 박 시장은 지난 모 방송국 토론회에서 주차장은 목포시가 197억원을 투입해 목포시가 건설하고 사업자에게 임대하는 방식으로 운영될 예정이라는 입장에서 한발 후퇴해 시의회 의정질문과 답변에서는 부지만 목포시가 제공하고 공사비용은 민간기업에서 부담하게 될 것이라고 밝혀 해상케이블카 사업방식에 대해 의문점을 남겼다.
 
박홍률 목포시장은 운영주체에 대해서도 목포시가 절대 직영하는 일을 없을 것이라고 강조해 민자 100% 또는 제3섹터 지방공기업형태의 사업방식을 염두에 둔 답변이지만, 가장 중요한 사업의 운영주체와 방식에 대해서는 아직 결정된 바 없고 검토 중이라는 것이 목포시의 입장이다.  김성욱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5/09/21 [09:19]  최종편집: ⓒ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특별한 나들이 “꿈과 희망을 키우는 프로야구 관람행사”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목포해상케이블카 주차장 설치비용 두고 공방 / 편집국
목포장난감 할인마트 인기완구‘대할인’ / 편집국
【알기 쉬운 법률상식】 민사소송 ‘불출석’ / 편집국
천사대교와 사회적비용 / 편집국
'에메랄드 퀸' 목포에 지역최초 42층 초고층 아파트 들어선다 / 편집국
나주시 보건소 빛가람건강생활지원센터 / 편집국
김대중 대통령 서거 10주기 추모 ‘통일희망열차’ 열기 후끈 / 김성욱 기자
전남도, 나주시와 동신대 등과 혁신도시 내에 한방병원 등 세운다 / 편집국
【기획특집】동쪽끝 포항에서 목포 유달산 보광사를 찾은 이유! / 편집국
【특별기고】성묘의 유래는? / 편집국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편집규약윤리강령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전남 무안군 삼향읍 오룡3길 14 한국스카우트 전남연맹빌딩 2층ㅣ 대표전화 : 061-279-2840 ㅣ 팩스 : 061-279-2841 ㅣ 기사제보 coop@jn-joongang.co.kr ㅣ 등록번호 전남-다-00338 ㅣ 한국ABC협회 회원사 ㅣ 회장.편집인 김성두 / 이사장.발행인 김순형